151118 4663

151118-4670

151118 4705

151118 4674

풍경소리로부터 시원함을 느낄수 있을듯이, 자연 소재의 손뜨개 바구니를 보면 어쩐지 바람이 지나갈것 같은 청량함을 느낍니다. 타타미과 같은 소재인 이구사(골폴)로 만든 바구니, 그의 시원한 촉감과 손으로 한뜸한뜸 만들어진 부드럽고 자연스러운 곡선에는 꾸밈없는 아름다움이 깃들어 있습니다.

스나미 토루 쇼텐은 원래 이구사의 생산지이자 화문석의 발상지인 오카애마켄 구라시키시에서 돗다리를 제조하는것을 가업으로 이어왔습니다. 전후의 암시장에서 팔려온 "암거래 바구니" 라고 불리는 골풀 바구니, 지금에 있어서도 그의 역사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밧줄 모양으로 만든 골풀을 한장의 천처럼 짜내, 손으로 바구니 모양으로 다듬어내는 이러한 바구니의 제작법은 일본에서 5대 스나미 다키타카씨가 할머니한테서 물려받은 직조기를 사용해서 창조해 낸것입니다.

평상복이나 유카타에 맞춰서 장식으로 스타일하거나, 간단한 장바구니로도 사용할수 있습니다. 마음에 드는 스카프로 바구니를 장식해보는것도 추천합니다.

처음에는 바구니가 은은한 연두색으로 되어있지만 점차 옅은 갈색으로 변해갑니다. 스나비 토루 쇼텐의 바구니안에 아름다운 추억을 많이 담아내가는데 어떨까요.

스나미 토루 쇼텐 바구니
https://www.shokunin.com/kr/sunami/ikago.html
마루카와 쇼텐 아즈마 부쿠로
https://www.shokunin.com/kr/marukawa/azuma.html